바로가기 메뉴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완주군의회

완주군의회 사진

보도자료

HOME > 완주군의회 > 의회소식 > 보도자료

선택글 세부 내용

5.18민주화운동 왜곡 폄훼 강력규탄 성명서 발표

작 성 자 관리자 전화번호
등 록 일 2019/02/18 조 회 118
첨부화일 DSC_3107.JPG (5.9 MB)
5.18민주화운동 왜곡 폄훼 강력규탄 성명서 발표[0]

완주군의회는 18일 의회 앞에서 “5.18민주화운동 정신을 심각하게 왜곡하고 폄훼한 자유한국당 일부의원들의 반역사적 망언에 대한 강력규탄 성명서를 발표했다.

최등원 의장은 성명서 발표에 앞서, 5.18세계기록유산 등재 1주년 기념 학술대회에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국제자문위원장이던 로슬린 러셀박사의 연설 일부(민주화 운동으로 시작되었다가 무질서한 난동으로 변질되곤 했던 다른 나라들과 달리(중간생략) 시민스스로 공동체 유지와 질서를 지켰던 유례없이 높은 시민의식을 높이 평가한다)를 재 낭독하므로써, 의원들과 함께 5.18정신을 가슴에 새겼다.

이어서, 완주군의회 의원들은 지난 8일 민의의 전당 국회에서 “5.18 유공자를 세금을 축내는 괴물집단이라 하고, 5.18을 북한군이 개입한 폭동이라며 반 역사적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이종명김진태김순례 의원에 대해 개탄을 금할 수 없으며, 국민들은 이를 묵과해서는 안된다고 성토했다.

또한, 이번 5.18망언 논란에 대해 자유한국당이 보여준 일련의 조치는국민들의 기대를 철저히 외면하고 일시적으로 국민들의 공분만 피해보려는 진정성 없는 꼼수징계라고 강력하게 비판했다.

이에 완주군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5.18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의 제명조치는 물론 이들의 공개 사죄와 자유한국당 지도부의 책임있는 행동 및 재발방지 노력을 강력 촉구하였다.

< 5.18 민주화운동 왜곡 및 폄훼 강력 규탄 결의 성명서>

95천여 완주군민과 완주군의회 의원들은 국민을 조롱하고 5.18정신을 파괴한 자유한국당 일부의원들의 망동에 대해 다음과 같이 강력히 규탄하는 바이다.

첫째. 국회는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을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소하고 즉각 제명해야 할 것이다.

둘째. 5월 영령들을 짓밟는 만행을 저지른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은 5.18 희생자들과 국민앞에 진심으로 사죄해야 할 것이다.

셋째. 자유한국당 지도부는 소속의원들의 반민주적 망언에 대해 책임지고 해당 의원들을 출당조치해야 할 것이다.

목록


접속자 통계 페이지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