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완주군의회

완주군의회 사진

보도자료

HOME > 완주군의회 > 의회소식 > 보도자료

선택글 세부 내용

완주군의회 이인숙 의원, 공유형 육아 플랫폼 구축 제안

작 성 자 관리자 전화번호
등 록 일 2022/02/14 조 회 100
첨부화일 6._이인숙의원5분자유발언_(4)_cr.jpg (4063.7 KB)
7._이인숙의원5분자유발언_(9)_cr.jpg (3632.9 KB)
완주군의회 이인숙 의원, 공유형 육아 플랫폼 구축 제안[0]
완주군의회 이인숙 의원, 공유형 육아 플랫폼 구축 제안[1]

완주군의회 이인숙 의원, 공유형 육아 플랫폼 구축 제안

- 출생률 제로시대, 보육기관 확충보다 기관별 같은 서비스 제공할 수 있는 환경 조성해야

 

완주군의회 이인숙 의원이 제26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아이 키우기 좋은 완주 공동체, 완주형 육아 돌봄 체제를 상상한다라는 제목으로 5분발언에 나섰다.

 

이인숙 의원은 5분발언을 통해 늘 여성의 삶의 질과 복지에 대해 책임감을 느끼고 의정활동을 해왔다, “전통적으로 여성의 책무로 여겨졌던 가정 내의 평등, 남녀고용평등의 측면에서 여성의 노동권과 인권 신장 더불어 여성의 삶의 질과 직결되는 공정한 공적 돌봄체계 구축을 지속해서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관의 유형과 관계없이 질 높은 육아와 보육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는 체제를 갖추고, 아이와 부모, 기관과 사회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돌봄 공동체를 함께 만들어 가자며 공정한 육아 플랫폼 구축에 대해 제안 했.

 

이의원은 현재의 어린이집는 설립 운영 주체에 따라 다양하게 구분된다, “통상 보육의 공공성 강화라고 하면 국·공립 어린이집을 확충하는 것으로 여겨지나, 출생률이 제로에 가까운 현실에서 보육기관의 확충보다 모든 보육기관이 똑같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기관별 장점을 살린 공유형 육아 플랫폼이 형성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6억원 정도면 공정한 돌봄 체계를 구축할 수 있다“‘아이 키우기 좋은 완주라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의회와 집행부가 소통하고 합의해 당장이라도 시행하자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오전 완주군의회 입구에서는 이인숙 의원의 5분발언과 관련해 어린이집 관계자들이 나와 공유형 육아 플랫폼 구축을 환영하는 피켓을 들고 의견을 표명했다.

목록


접속자 통계 페이지 통계